본문바로가기
모바일 메뉴

공공기관 알리오플러스

기관소식

  • HOME
  • 새소식
  • 기관소식
현장중심의 현안해결과 발전방안 모색을 위한 경영회의
  • 등록일
    2019-10-23
  • 조회수
    4
  • □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충북 증평 에듀팜 특구에서 경영진과 현장접점 직원들이 깊이 있고 자유로운 토론을 통해 현장 중심 정책을 발굴하고 혁신성장을 이루기 위한 ‘제5차 현장경영회의’를 개최했다.
    ❍ 공사는 현장 접점에서의 사례를 공유하고 수평적 대화와 혁신으로 현장 중심의 현안 해결과 발전방안 모색을 위해 지난 5월부터 충남, 경북, 강원, 경기지역 주요사업현장에서 경영회의를 열고 있다.
    □ 우수사례 발표에는 박종국 충북지역본부장이 증평 에듀팜 특구 자체사업 추진사례와 유기농 산업관련에 대해 발표했다.
    ❍ 증평 에듀팜 특구는 충북도 내 유일한 관광단지로 부분개장 4개월 만에 방문객 5만 명을 돌파하는 인기를 끌고 있다. 오는 2021년 농촌테마파크, 연수시설, 귀촌체험센터 등이 추가 개장된 후에는 고용 유발효과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충북지역본부는 2015년 청주시와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청주시 유기농산업복합단지*를 조성하고 올해 도시농업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면서 유기농산업복합단지 확대 기반을 마련했다.
    * 유기농산업복합단지 : 유기농업이 갖는 생태적 가치를 체험, 학습하고 다양한 유기농 편의시설을 테마별로 한 곳에서 종합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공간
    ❍ 이런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올해 충북 충주와 전남 구례에서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 단지 조성 추진에 들어가면서, 공사는 앞으로 관련 사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이어진 토론에서는 농어촌 어메니티 자원을 발굴하고 활용하는 방안과 친환경 유기농업확대에 따른 공사의 역할 등이 논의됐다.
    ❍ 특히, 식품 소비에서의 패러다임 전환으로 소비자의 선택 기준은 가격에서 가치로 전환되고 있는 추세다. 평균 수명이 늘면서 건강한 식단 추구로 안전한 식품에 대한 수요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소비트렌드를 반영한 농업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다.
    ❍ 무엇보다 공사는 이를 우리 농업의 기회요인으로 삼아,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 단지 조성을 비롯한 지열 설치, 아열대 온실 조성, 바이오첨단 농업 복합단지 조성 등 미래 첨단 농업기술을 접목한 융복합산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한다는 방침이다.
    □ 또한, 지역 농업 자원을 활용해 지역 일자리를 만들고 그 수익을 재투자하는 지역순환형 모델을 창출하기 위한 선행조건으로 관련기관 및 지자체, 지역민과의 긴밀한 협력과 협업이 꼽혔다.
    □ 김인식 사장은 “우리 농어촌이 갖고 있는 가장 큰 장점인 다원적 가치를 되살리고 확장시키는데 공사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융복합산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스마트 농업 등 공사의 혁신역량을 꾸준히 강화해 농어업의 외연 확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 기획재정부
  • ALIO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 JOB-ALIO 공공기관 채용정보시스템
  • 열린재정 재정정보공개시스템
  • 국민신문고 365일 민원신청·부패신고
  • 인사혁신처 국민추천제
  • 공공데이터포털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