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모바일 메뉴

공공기관 알리오플러스

기관소식

  • HOME
  • 새소식
  • 기관소식
'AI로 원전 손상 진단' 경진대회 열린다
  • 등록일
    2020-08-04
  • 조회수
    12
  • - 원자력(연), '제1회 진동데이터를 활용한 충돌체 탐지 경진대회' 개최 -

    □ 최근 인공지능(AI)을 이용해 원전 안전을 강화하는 방법이 활발하게 연구되고 있다. 그동안 원전을 운영하면서 축적한 데이터와 시뮬레이터를 통해 얻은 데이터를 AI에 학습시킬 경우, 실제 기기를 만지지 않아도 원전 손상을 진단하고 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

    □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은 원전 안전을 위한 인공지능 기술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데이터 사이언스 플랫폼 기업 데이콘(DACON·대표 김국진)과 함께‘제1회 진동데이터를 활용한 충돌체 탐지 경진대회'를 6월 1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ㅇ 이번 원자력 인공지능 경진대회 참가자들은 한국원자력연구원에서 제공하는 시뮬레이션 데이터를 활용해 원자력발전소 냉각재 계통 내부의 충돌조건을 진단하기 위한 AI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진단모델의 정확성을 판단하게 된다.

    □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기기의 이상징후를 조기에 진단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한국원자력연구원 지능형컴퓨팅연구실과 기기구조예측진단연구부에서는 딥러닝 기반 압력계통 지능형 결함탐지 및 예측진단 기술개발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기기의 이상징후를 진단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 연구를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번 대회를 개최했다.

    □ 대회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일반인, 학생, 연구자 등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대회 참여 및 진행은 DACON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대회 최종 결과에 따라 1등 200만 원, 2등 100만 원, 3등 50만 원, 특별상 250만 원 등 총 600만 원의 상금을 지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대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한국원자력연구원 지능형컴퓨팅연구실 유용균 실장은 “원전 구조물의 상태를 정확하게 진단하기 위해서는 빅데이터를 구축하고 이를 분석하기 위한 AI 기술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안전한 원전을 만들기 위한 인공지능 기술이 탄생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첨부파일
  • 기획재정부
  • ALIO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 JOB-ALIO 공공기관 채용정보시스템
  • 열린재정 재정정보공개시스템
  • 국민신문고 365일 민원신청·부패신고
  • 인사혁신처 국민추천제
  • 공공데이터포털
퀵메뉴